[협주곡과 비르투오소] 쇼스타코비치 바이올린 협주곡 1번과 다비드 오이스트라흐

4월 6일 토요일 오후 2시 | 강의 · 최은규

30,000원
제조사 풍월당
원산지 대한민국
배송비결제 무료배송
최소구매수량 1 개
최대구매수량 4 개

상품의 재고가 부족하여 구매할 수 없습니다.

4월 6일 토요일 오후 2시 | 강의 · 최은규

a2eb0ba5041a1b7ff5d064fe1940e635_1553162095_0517.jpg
 

1948 드미트리 쇼스타코비치는 위기에 봉착했다. 당시 소련의 문화부장관이었던 즈다노프는 쇼스타코비치의 교향곡 9 악보를 내동댕이치며 쇼스타코비치를 강도 높게 비난했다.

전쟁의 승리를 찬양하는 곡을 써야할 시기에 풍자적이고 가벼운 성격의 교향곡 9번을 쇼스타코비치의 행동이 즈다노프를 격분시켰던 것이다

공개적으로 그토록 심한 모욕을 받은 쇼스타코비치는 겉으로는 자신이 과오를 인정했지만 심한 굴종을 강요받은 쇼스타코비치의 굴욕감은 얼마나 컸을까?

이런 상황 속에서도 쇼스타코비치는 조심스럽게 바이올린 협주곡 1번을 작곡하며 예술가로서의 성취에 기뻐했다.

그리고 곡을 당대 최고의 바이올리니스트인 다비드 오이스트라흐에게 헌정했다.

오이스트라흐는 언제든 협주곡을 초연할 준비가 되어있었다.

그러나 곡이 자신에게 다시 자신에게 위기를 가져다 것을 예감한 쇼스타코비치는 그의 바이올린 협주곡 1번을 곧바로 발표할 없었다.

오늘날 여러 콘서트 무대와 국제 콩쿠르 본선 무대에서 각광 받고 있는 쇼스타코비치의 바이올린 협주곡 1번은 이토록 힘든 상황 속에서 탄생했지만,

그런 만큼 곡이 전해주는 감동은 남다르다. 시간에는 쇼스타코비치의 바이올린 협주곡 1번과 곡을 헌정 받은 다비드 오이스트라흐,

그리고 곡을 훌륭하게 연주하고 있는 시대의 젊은 바이올리니스트들의 연주를 비교 감상하며 20세기 바이올린 협주곡의 특별한 매력을 느껴보자.

제품소재 상품페이지 참고
색상 상품페이지 참고
치수 상품페이지 참고
제조자 상품페이지 참고
세탁방법 및 취급시 주의사항 상품페이지 참고
제조연월 상품페이지 참고
품질보증기준 상품페이지 참고
A/S 책임자와 전화번호 상품페이지 참고

등록된 사용후기

사용후기가 없습니다.

등록된 상품문의

상품문의가 없습니다.

배송비 안내: 4만원 미만 2,500원 / 4만원 이상 무료배송


2시 이전으로 주문하신 제품은 당일 발송처리되며,

2시 이후 주문건은 다음날 발송처리 됩니다.